태그 : 오버워치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어제 빠대

ㅋㅋㅋ 요즘은 빠대하면 파라가 짱이어라. 파라에 대처할 수 있는 사람 흔치 않다. 적이 맥솔위도우라도 상관없다. 에임이 좋아야지 카운터지 존재가 카운터인 건 아니니까. 어제는 내가 라인하르트 골라서 나갔다가 적 파르시 뜬 거 보고 당장에 파라로 바꿨다. 우리도 메르시 있었거든. 적이 파르시를 하니 당연히 우리 메르시도 나한테 붙어주지. 내 파라 에임이 ...

호잉이겐지

아침부터 넘 ㅋㅋㅋㅋㅋㅋ 당황스러운 걸 봤다. 마루서 머리빗는데 방에서 류-진노 켄오 쿠라에!!! (용신의 검을 받아라!!!) 가 들려서 컴퓨터쪽을 획 돌아봤다. 호잉이가 오버워치 하고 있었는데 호잉이는 늘 11개의 중수봇 or 하수봇과 게임을 하니까 봇이 없는 겐지 소리는 날 리가 없다. 그러니까 설마? 그 설마. 호잉이가 겐지를 플레이하고 있었고 용...

옴닉 반란 이벤트 감상

- 중수만 해도 정신없어서 그 이상의 난이도는 할 생각이 없었다. 그러나 어쩌다가 고수를 해보니 별로 어렵지 않음. 초고수도 바스티온으로 해보니 화물 운송하는 데까지는 괜찮았다. 그러나 문 터뜨리고 나서부터, 그러니까 오리사+바스티온+섬멸로봇+기타등등을 상대하는 건 시작부터 전멸을 반복-_- 했다. 네 번 지고 더 시도해보지 않았다. - 리퍼가 되기 전...

오버워치 잡담

- 오버워치 영웅들 익힐 때, 나무위키에 올라온 영웅 정보를 전부 다 읽고 오버워치 인벤에 올라온 영웅공략을 다 읽고 유투브에서 그 영웅에 관한 각종 강의영상을 본다. 그런 다음에 훈련장에서 연습하고 중수전에서 연습하고 고수전에서 연습하고 여기서까지 익숙해지고 나면 이제 빠대나 경쟁전에서도 쓴다. 이것이 범생이의 게임법. - 내가 쓸 수 있는 영웅 폭이...

이번 새 스킨들

전투 의무관 치글러. 이건 크레딧으로 구입. 살까 말까 엄청 망설였다. 신발 굽의 빨간색이 너무 거슬려서. 그러나 그거 빼고는 이쁘고, 단발이 마음이 들고, 안 얻고 이벤트 지나면 후회할 것 같아서 방금 구입. 훈련병 레나 옥스턴. 트레이서 스킨들 중에서 엉덩이가 과도하게 반짝이지 않는 스킨이 딱 두개였는데 그 두개가 다 극단적으로 펑키한 패션이라 아주...

0411 Quick

질만하고 재미없게 진 건 기록 제외. 1. 도라도 공격. 라인하르트. 승. 적 라인하르트 닉이 사무엘이었고, 라인대라인전을 해보는데 이거 재밌었다. 눈치싸움 기싸움. 예전에 한창 빠대할 때에는 내가 라인하르트를 공략으로만 배웠고 거의 사용해 본 적이 없었던지라 라인 끼리 맞붙으면 내가 너무 약했다. 지금은 고수봇전에서 라인하르트를 그래도 7시간을 써봤고...

Heroes

내가 스프레이 중에 제일 좋아하는 용깃발. 처음으로 모두가 고른 영웅이 다 용깃발을 갖고 있는 상황이 나타났다! 저기 없는 나머지 한 명이 겐지인데 그 겐지님도 용깃발 있는 걸 내가 알거든! 하지만 네팔 제단 맵에는 가까운 곳에 저걸 이어 붙일 벽이 없어서 아쉽게도 다 이어 붙여보지 못했다.최근 열심히 꺼내드는 영웅들. 파라, 메르시, 라인하르트. 파라...

옵치잡담

1. 한조 연습해봤다. 사용자중수로 열한자리를 다 채우고, 적팀엔 솔저, 맥크리, 리퍼, 메이, 아나, 루시우. 왜 저렇게 넣었냐면 한조가 헤드 한방에 딸 수 있는 애들이라서. 우리편이 아예 없으면 내가 모든 어그로를 끄니까 우리편은 대충 자동으로 아무나 채워지게 했다. 맵은 점령-호위 맵이나 호위맵으로만. 중수로 하다보니 쉬워서 같은 조건에 고수봇으로...

0403 Game

고수전. 아누비스 신전, 수비. 공격력 증폭 2,088 처음이다. 볼스카야 수비. 내가 좋아하는 용깃발 릴레이.하나무라 수비. 요것도 용깃발 릴레이. 둘다 나는 라인하르트고, 오늘 라인하르트 팟지를 세 번인가 받아서 라인하르트도 팟지 하이라이트 영상 하나 샀다. 눔바니 수비 트레이서를 좋아한다. 이리 저리 푱푱 사라졌다 나타나며 다다다다 헤드에 총탄 박...

0402 Game 3

전부 고수전. 토요일이랑 일요일 낮동안 거의 중수전만 했기 때문에 갑자기 고수전하면 적응할까 싶었다. 처음 네팔 맵에서 싸그리 전멸당하고 거점 뺏기고 시작하는 등 과연 고수전은 긴장감부터 다르다는 걸 체감했다. 그러나 곧 적응하고 금방 잘 해내서, 뭐랄까 고수전을 마치 예전 중수전 할 때처럼 넘나 쉽게 척척 처리해냈다. 오아시스 AI도 이제 딱히 뭐 까...
1 2 3 4 5 6 7 8 9 10 다음